벨뷰 통합한국학교 2년만에 대면으로 운동회ㆍ장날 행사(+동영상) > 행사

본문 바로가기

행사

벨뷰 통합한국학교 2년만에 대면으로 운동회ㆍ장날 행사(+동영상)

페이지 정보

작성자 벨뷰캠퍼스 작성일22-08-01 11:54 조회1,488회 댓글0건

본문

유아ㆍ유치는운동회, 초등~중ㆍ고등부는 장날 행사로

학교에서 받은 모형 돈으로 화폐가치 및 한국어 익혀

벨뷰통합한국학교 9월부터 벨뷰 타이중서 대면수업

 

워싱턴주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벨뷰 통합한국학교(교장 이윤경)가 지난 주말인 21일

벨뷰 타이중학교에서 2년 만에 첫 대면 행사를 개최했다.

학생, 학부모, 조교 봉사자, 교사 총 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유아ㆍ유치부는 운동회를,

초등~중ㆍ고등부는 장날 행사를 진행했다. 올해로 12회를 맞이하는 운동회와 9회를

맞이하는 장날 행사는 벨뷰 통합한국학교의 가장 큰 연례행사이다.  

학생들은 수업 출석, 숙제 및 수업 태도 등의 평가 항목에 따른 포인트에 따라 받은 한국

화폐와 같은 모양의 모형 돈을 모아 왔다. 학생들은 성실하게 저금한 모형 돈으로 이날

장날 행사에서 문구류와 식품을 구매하며 화폐의 가치를 익히고 그동안 배운 한국어를

활용하는 체험을 했다.

이날 행사에는 벨뷰통합 한국학교를 운영하는 한미교육문화재단 김시몬 이사장과

윤부원ㆍ김재훈ㆍ정은구ㆍ우상순 이사와 로리 와다 빅허그 한인자원센터 슈퍼바이저가

방문해 교사와 학생들을 격려했다.

김시몬 이사장은 “학생들이 1년 동안 열심히 노력한 만큼 오늘의 행사를 마음껏 즐기길

바란다”며 “행사를 위해 도움을 주신 선생님들과 학부모님들께 큰 박수를 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이날 운동회와 장날 행사는 학부모회가 선물하고 최정석(11) 학생이 디자인한 티셔츠를

맞춰 입은 벨뷰통합 한국학교 ‘가온 합창단’의 공연으로 시작됐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김규한(9) 학생은 “장날 행사를 앞두고 며칠 전부터 날짜를 세면서

기다렸다”면서 “친구들을 학교에서 직접 만나고 사고 싶은 물건도 사고 정말 재미있어

매일 매일이 장날이었으면 좋겠다”고 즐거워했다.

유아ㆍ유치부 운동회는 공구르기, 종이공 던지기, 풍선 나르기, 터널 통과하기 등으로

가족들과 함께 진행됐다. 장날 행사에서는 물건 구매뿐만 아니라 손글씨 책갈피 만들기,

전통 매듭 팔찌 만들기, 딱지 접기, 부모님께 감사 카드쓰기 등이 진행됐다.

이윤경 교장은 “비록 하루지만 2년 만에 대면으로 운동회와 장날 행사를 하게 돼

학생들도, 선생님들도 많이 설레는 하루였다”면서 “자기보다 더 커다란 장바구니를

낑낑거리고 들고 다니며 물건을 사는 학생들 모습이 귀엽기도 하고 대견스러웠다”고

말했다.

이 교장은 “이날 행사를 위해 한 달 넘게 준비하신 선생님과 여러 코너에서 봉사해주신

학부모님, 조교 선생님들 덕분에 행사를 무사히 마무리할 수 있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벨뷰 통합한국학교는 올해 9월부터 벨뷰 타이중학교에서 대면 수업을 재개하기로

했으며 자세한 등록 안내는 8월 중순 학교 웹사이트와 신문 광고에 공지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49b2789160e9bd06ea4d3d176d367027_1659380035_1735.png
49b2789160e9bd06ea4d3d176d367027_1659380035_7762.png
49b2789160e9bd06ea4d3d176d367027_1659380037_1019.png 

**장날 행사 유튜브 링크

https://www.youtube.com/watch?v=iaEM6wElh2w

** 가온소리 합창단 장날 공연

https://www.youtube.com/watch?v=LNL53tK4zeM&t=3s

 

49b2789160e9bd06ea4d3d176d367027_1659380042_1965.png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행사 목록

게시물 검색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